빌리 조가 일어난 9월

그린데이의 리드 보컬 빌리 조 암스트롱의 아버지는 1982년 9월 1일 암으로 세상을 떠났다. 장례식이 끝난 뒤 방문을 잠그고 울고 있던 10살의 빌리 조는 문을 두드리는 어머니에게 말했다.

Wake me up when September Ends

이 스토리를 아는 사람이라면 반자동처럼 떠올릴 노래가 아닐까. 그래서 M’selection에서 한 번 썼지만, 다시 한 번 쓸 수 밖에 없다.

새롬

날 때는 절대음감이었으나 지금은 그냥 노래 좋아하는 직장인 피아니스트를 꿈꾸다가 지금은 피아노처럼 키보드를 칩니다.

You may also like...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.